보도자료

2016-09-27

[보도자료] 로슈그룹,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 8년 연속 선정 ,의료 접근성, 준법 및 투명성, 파트너와의 협업 등에서 높은 평가 받아


[2016년 9월 27일] 한국로슈(대표이사: 매트 사우스)는 본사인 로슈그룹이 8년 연속 다우존스지속가능 경영지수 (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 이하 DJSI) 제약/바이오테크놀로지·생명과학 부문의 리더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DJSI는 지속가능성을 고려하는 투자자들의 평가 지표로, 기업의 경제·사회·환경적인 성과를 바탕으로 평가한다.

DJSI는 “로슈그룹이 기업운영과 기업문화에 자리 잡은 우수한 지속가능 전략으로 제약 업계 리더 자리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로슈그룹은 올해 다수의 항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는데, 특히 의료 접근성, 준법 및 투명성, 다양성을 포용하는 기업 문화와 다양한 파트너와의 협업으로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가치를 창출하는데 전념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로슈그룹 최고경영자(CEO) 세베린 슈완(Severin Schwan) 회장은 “이번 DJSI 선정 결과를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로슈그룹이 세계 최고의 지속가능한 헬스케어 기업으로 재차 선정된 것은 모든 임직원들이 특별한 노력을 기울였기에 가능한 일이었다”며, “지속가능성은 로슈그룹의 경영에서 매우 중요한 가치이며 앞으로도 그럴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진단 기술과 치료제 개발을 통해 의학적으로 해결되지 않은 주요 과제를 위해 의료 수준을 개선하는 것이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길임을 믿는다.”며, “이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한다면 그 효과는 더욱 오래도록 지속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로슈그룹은 지난 120년간 지속가능경영을 추구해왔다. 특히, 올해에는 유엔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된 17개 분야의 지속가능발전목표(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이하SDG)를 직접 실천하기 위한 첫 걸음을 내딛었다. 이를 위해 ‘2030 지속가능발전 아젠다’를 개발하고, 빈곤 퇴치, 환경 보호 모두를 위한 번영 등을 위해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로슈그룹은 사업 전략을 통해 다수의 SDG 목표를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세번째 SDG 목표인 모두의 건강한 삶 보장과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한국로슈는 로슈그룹의 제약 부문 한국지사로서 혁신적인 치료제에 대한 환자들의 접근성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있다. 환자 중심의 책임있는 시민 기업으로서,국내 소외 계층 아이들을 위한 생명과학교육 나눔 캠페인인 ‘나눔사이(Nanum-Sci)’의 생생과학교실, 유방암 환우들의 정서 지원 프로그램인 힐링갤러리(Healing Gallery)를 통해 지역사회와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또한 직원이 함께 성장하는 기업인 한국로슈는 임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투자를 바탕으로 업무경험 확대 프로그램 (Job Experience for Career Opportunity, JECO), 중간 관리자 리더십 프로그램(Accelerated Leadership Program, ALPS)등의 다양한 커리어 개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한국로슈는 ‘2015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여성가족부의 가족친화기업으로 인증된 바 있다.

###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에 대하여
다우존스지속가능경영지수 (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는 미국 S&P 다우존스와 스위스 로베코샘(RobecoSAM)이 매년 발표하며, 전세계 지속가능성 리더 기업의 역량을 평가한다. 평가에는 3,450여 상장사가 참여하며, 로베코샘에서 실시하는 체계적인 기업 지속가능성 평가(Corporate Sustainability Assessment, CSA)에 따라 선정된다. 이러한 평가에 기초해 해당 산업군을 주도하는 최고의 기업만이 지수에 포함된다.

로슈그룹에 대하여
스위스 바젤에 본사를 둔 로슈그룹은 제약과 진단 부문의 글로벌 리더로서, 지속적으로 과학적 혁신을 이끌어내며 인류의 건강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종양학, 면역학, 감염질환, 안과학, 신경과학 분야에서 혁신적이며 차별화된 의약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더불어 체외진단 및 세포기반 암 진단의 선두주자이자 당뇨관리의 새로운 개척자로서 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로슈그룹은 제약 부문과 진단 부문을 아우르는 뛰어난 역량을 바탕으로, 환자 개개인의 차이를 이해하고 이를 치료에 활용하는 전략을 의미하는 맞춤의료(Personalised Healthcare) 분야에서 선도적 입지를 보유하고 있다. 1896년 설립 이래 로슈그룹은 질병의 예방, 진단 및 치료를 위한 혁신을 도모하며 사회와 인류에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끌어내고 있다. 항생제, 말라리아 예방제, 항암제 등 로슈그룹이 개발한 의약품 29개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필수 의약품 목록에 포함돼 있다.

로슈그룹은 현재 100여개 국가에 진출해 있으며, 2015년 기준 전 세계적으로 9만1천700명 이상의 직원을 두고 있다. 또한, 2015년을 기준으로 연구개발에 93억 스위스 프랑에 달하는 비용을 투자했으며, 481억 스위스 프랑의 매출을 기록했다. 로슈그룹은 미국의 제넨텍(Genentech)의 지분을 100% 소유하고 있으며, 일본 쥬가이제약(Chugai Pharmaceuticals)의 대주주이다. 회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roch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로슈에 대하여
㈜한국로슈는 세계 1위의 바이오 제약사인 로슈그룹의 한국 내 법인으로 지난 1983년 설립되었으며, 로슈그룹의 제약사업 부문인 한국로슈와 진단사업 부문인 한국로슈진단이 국내에 운영 중이다. 혁신(innovation)을 최우선으로 지향하는 로슈그룹의 전략에 따라 ㈜한국로슈는 항암제, 면역억제제, 항바이러스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선두적인 혁신 의약품을 제공하고 있으며, 세계 수준의 다국적 임상시험을 적극 유치하고, 세계적 수준의 국내 의료진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의학 포럼을 개최하는 등 한국 의료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한국로슈는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책임감 있는 기업으로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국로슈는 2007년부터 로슈그룹의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인 ‘아프리카 어린이를 위한 걷기 대회(Children’s Walk)’에 참여하고 있으며, 2012년부터 유방암 환우들의 정서적 지원을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힐링갤러리(Healing Gallery)’, 소외아동을 위한 생명과학 교육 나눔 캠페인 <나눔사이(Nanum-Sci)>를 진행하고 있다. 회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roche.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